백두산 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x264.DTS-MT

백두산 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x264.DTS-MT

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x264.DTS-MT

Total 19,176.1M

1. 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x264.DTS-MT.mkv (19,176.1M)
2. RARBG.txt (31byte)

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H264.AAC-VXT

Total 2,498.9M

1. 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H264.AAC-VXT.mp4 (2,498.8M)
2. RARBG.txt (30byte)
3. RARBG_DO_NOT_MIRROR.exe (99byte)
4. Subs, 2_English.srt (93.7K)
15896737576424.jpg
백두산 Ashfall.2019.KOREAN.1080p.BluRay.x264.DTS-MT


백두산 ASHFALL.2019.1080p.FHDRip.H264.AAC-NonDRM

대한민국 관측 역사상 최대 규모의 백두산 폭발 발생.
갑작스러운 재난에 한반도는 순식간에 아비규환이 되고,
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추가 폭발이 예측된다.

사상 초유의 재난을 막기 위해 ‘전유경’(전혜진)은
백두산 폭발을 연구해 온 지질학 교수 ‘강봉래’(마동석)의 이론에 따른 작전을 계획하고,
전역을 앞둔 특전사 EOD 대위 ‘조인창’(하정우)이 남과 북의 운명이 걸린 비밀 작전에 투입된다.
작전의 키를 쥔 북한 무력부 소속 일급 자원 ‘리준평’(이병헌)과 접선에 성공한 ‘인창’.
하지만 ‘준평’은 속을 알 수 없는 행동으로 ‘인창’을 곤란하게 만든다.
한편, ‘인창’이 북한에서 펼쳐지는 작전에 투입된 사실도 모른 채
서울에 홀로 남은 ‘최지영’(배수지)은 재난에 맞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고
그 사이, 백두산 마지막 폭발까지의 시간은 점점 가까워 가는데…!
0 Comments